행복공장은 IE, 크롬, 파이어폭스 등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 있습니다.

메뉴 건너뛰기


꾸미기_꾸미기_DSC03371.jpg


뜨겁게, 뜨겁게, 뜨겁게.

청춘을 설명할 수 있는 단어, 뜨거움, 열정이 아닐까!

청춘이 힘들 때, 뜨거움이 식어버렸을 때,

쭈뼛 쭈뼛 주변을 돌고 있을 때 무대 위로 올라갈 수 있는

그 뜨거움을 장전할 수 있는 나만의 쉼터, 나만의 작은 숲은 무엇인가?


2018713~15일 뜨거운 태양 아래,

'나만의 작은 숲'을 찾아 청춘들이 모였습니다



꾸미기_IMG_5857.jpg

우리 조처음 그리고 어색한 인사.


꾸미기_IMG_6241.jpg

큰 강당을 꽉 채워준 청춘들.

나만의 작은 숲, ‘리틀 포레스트임순례 감독님을 모시고 이야기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하고 싶지 않은 일을 하지 않을 결단과 하고 싶은 일을 하는 선택에 대한

본인의 경험을 나누고 청춘들의 고민에 답을 해주셨죠.


꾸미기_IMG_6666.jpg

내 말을 들어주는 한 사람만 있어도 삶은 그리 팍팍하지 않을 듯한데...


꾸미기_IMG_6754.jpg


꾸미기_DSC03457.jpg

잠자고 있는 내 안의 놀이본능을 깨워라!


꾸미기_DSC03710.jpg


꾸미기_IMG_6821.jpg

우리의 힘은 스스로를 잘 아는데서 부터 시작됩니다.

그리고 그 앎을 나누는 것에서 그 힘은 배가 되지요


꾸미기_IMG_7141.jpg

여유로움이 묻어나는, 잔디밭에서 즐기는 작은 음악회.


꾸미기_DSC03545.jpg

우리 조로 말할 것 같으면요!


꾸미기_IMG_7448.jpg

용기 일발장전! 무대를 자기 것으로 만든 그대 멋집니다!


꾸미기_IMG_7783.jpg

흥겹게 놀았지만 우리가 이곳에 모인 이유,

혼자만의 공간에서 자신을 성찰하는 시간을 가지기 위함입니다.

각자의 방에서 맞이하는 이 밤을 어떻게 보내고 계신가요?


꾸미기_DSC03691.jpg

아침체조 시작!

오늘도 젊음을 뿜뿜 뿜어내 봅시다!


꾸미기_DSC03838.jpg

우리 숲으로 가요!


꾸미기_DSC03859.jpg

~ 계곡이다!

시원하게 발 한번 담그고시원하다.


꾸미기_DSC03915.jpg

꾸미기_IMG_8446.jpg

옛 선비들 경치가 좋은 곳에서 학문을 논하며 견문을 넓히고 풍류를 즐겼다 하였는데,

계곡물 흐르는 소리, 새소리를 들으며 책을 읽고 느낀 이야기를 주고받으니

꼭 옛 선비가 된 듯 색다른 느낌입니다


꾸미기_IMG_8947.jpg

즉흥 연극 나의 이야기 극장

나의 이야기를 듣고 배우들이 즉석으로 표현하는 걸 볼 수 있었죠.


꾸미기_IMG_9025.jpg

신기하기도 하고, 힘들고 어려운 이야기를 한 친구의 이야기를 듣고 무대를 보면서

많은 친구들이 눈물을 흘리고, 공감과 위로를 보냈었죠.

 

꾸미기_IMG_9170.jpg

on&off 춤 공연.


꾸미기_DSC03965.jpg

살아 있는 모든 것은 춤춘다!

살아 있다는 걸 더 느끼고 싶으면 춤을 추어라!

너의 춤을 추어라


꾸미기_IMG_9695.jpg

모닥불을 피워놓고 모인 시간!


어떤 이는 자신의 힘든 과거를, 어떤 이는 자신의 자존감에 대해, 어떤 이는 자신의 오만함에 대해

이야기하며 또 울고 위로하고 서로를 응원하는 시간이었습니다.


가슴속이 울렁거려 무엇이든 내어 놓아야 할 것 같은 그런 밤을

우리가 함께 보냈습니다.

별이 아주 빛나는 밤에요.  


꾸미기_IMG_6464.jpg

우리 만난 지 몇 시간됐어? 이렇게까지 가까워질 수 있는 거야이게 말이 되는 거야?”

이해할 수 없는 일들이 이번 캠프에서 일어났습니다.

 

자신을 드러내면 낼수록 손해를 보는 사회에서와는 다르게

자신을 드러낼수록 공감과 이해, 용기 있다는 격려를 받았습니다.

 

표현하면 왜 이렇게 나대는 거야? 라고 비난을 받을 수 있지만

그렇게 드러내고 표현하도록 응원을 받았습니다.

 

나를 만나고, 나를 꿈꾸고, 나를 표현하는데

많은 용기가 필요합니다.


나만의 작은 숲

어쩌면 용기 있다고 격려하고, 있는 그대로 봐 주는 스스로의 나와

다른 친구들이 될 수 있진 않을까요?

그렇다면 이곳에서 나만의 작은 숲을 찾은 것 같은데. 어떠세요?

 

아직은 많이 미약하지만, 점점 견고하고 단단해질 우리.

찬란하게 빛날 그런 날들을 더 바보며

경이롭게 생을 살아가는 우리 젊은 날의 시간들이었습니다.




ps>> 23, 책을 읽으며 만 나를 표현한다


post.jpg




목록
  • profile
    감사 합니다!!! 너무 좋은 추억으로 남아요
  • profile
    "살아있는 모든 것을 춤을 춘다." "너의 춤을 추어라" 자신의 춤, 자신의 인생으로 살아가기도 짦은 인생인데요. . ㅎㅎ 저희도 참으로 감격스런 순간이었습니다. 함께 느끼고, 뛰어주셔서 고맙습니다. 감사합니다. 또 보아야죠^^ 우리 희노애락의 여행길에서요.
    ** 온앤오프 무용단이 궁금하시면 www.onandoffdance.com입니다.

    온앤오프, 도유 드림 ~ !
  • profile
    너무나 귀중한 시간이었습니다. 가슴뛰던 날들을 되새김 하면서 지나간 과거들을 회상과 반성을 하며 앞으로 미래를 좀더 행복하게 살아볼수 있을 것같습니다. 함께 책을 읽고 생각을 나누고 소통하고 아이처럼 순수하게 모두가 한마음으로 가슴따뜻한 시간보낼수 있어 감사했습니다.
  • profile
    너무너무 행복했어요 ㅠ ㅠ 이 캠프 안 와 본 사람 없게 해 주세요 ㅠ ㅠ
  • profile
    표현할 수 있다는 것이 이렇게 행복한 일인지 몰랐어요. 울고 웃고.. 2박 3일동안 서로 이야기를 나누며 알아가는 과정속에서 위로받고 설명할 수 없는 에너지를 받고 왔어요. 지금도 사진을 보니 울컥하는 마음이 솟구치네요. 처음 만난 사이인데 속마음까지 세심하게 들어주고.. 또 기다려주고. 우린 정말 멋졌고 참 솔직했어요. 그 시간들 만큼은 진심이 담겨있기에 아직까지도 그때의 마음이 잔잔하게 남아있는 것 같아요. 애써주신 모든 스텝분들 활동가 분들 행복공장에 감사드려요. 모두 건강하고 행복하기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