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안녕하세요^^

아마 지기 분들은 기억(...) 하실 손창덕 입니다^^


저에게는 꿀송이 같이 달콤한 24시간 이었습니다.


폰도 없이 아무것도 없이 그 누구의 간섭도 없이 이리 보낸게 언제인지...

20여시간동안 아무것도 안하고 차만 마셔도 좋고...꾸벅 꾸벅 졸아도...

쓰고 싶은 글 맘껏 쓰고 또 잠들고....


울고 싶다고 들어가서 기분만 좋아서 나왔(............)

제가 보아도 자신감이 충만해진 제 모습이 스스로 느껴집니다^^

당장 내일부터는 또 다시 직장에 출근하겠지만...

똑같은 삶이 시작 되겠지만...

하지만...

지난주까지의 제 모습과 내일부터는 제 자신이 완전히 다를 겁니다.


진심...아주..........푹~~~~~~쉬었거든요^^


독방에서 마셨던 황차 ㅠ.ㅠ

그 맛이 벌써 그리워 집니다.

그것이 녹차였었는지 오늘에서야 알았다는 ㅠㅠ

혹시 황차만 따로 구매도 가능한지 내일 사무실로 전화 해볼렵니다 ㅎㅎㅎ

다도의 기쁨을 느꼈거든요,


아마 차를 우려 마시는 모습을 보면 사무실 사람들도 놀랄수도 덜덜덜^^)

암튼...


진심으로 행복공장 이사장님 포함 모두 모두 감사 드립니다.

빠른 시간내에 자봉 갈게요 ㅋㅋㅋ


아마 빨라도 뭐 내년 제 휴가때나(.....) 추석때는 쉬자나요? 헤헤

대표님 두분과 포옹 했을 때 너무 너무 좋았습니다, 아...이사장님과는 했었나 (;;)


힐링의 완성~ 독방 24시간....

앞으로 종종 좋은 아이디어 있으면 이야기 할게요!

늘 행복이 넘치는 곳에 많은 사람들에게 기쁨이 넘치길...


아 그리고, 초상권이나 기타 문제 없다면 홍보 영상 하나 만들어 볼게요~ 

이 좋은 경험을 더 많은 사람들이 누렸으면 합니다!

섬김에 감사합니다!

고생에 감사 드립니다! 

  • profile
    네, 싱글페어 때부터 잘 기억하고 있습니다^^ 좋은 아이디어 감사하구요, 자원봉사자로 다시 뵙기를 바랄께요!
    고요한 가운데 맑은 생각들이 떠오르는 시간들이 지속되기를 바랍니다!
  • profile
    • 어둠을품은밝음(장호식)
    • Sep 27, 2017
    • 수정
    • 삭제
    무엇을 찾으려는 그 열정이 느껴졌어요. 섬기려는 마음도 보기 좋더군요. 처음에 만냈을 때 주변 분들과도 아주 친하게 보이셔서 아시는 분들끼로 오신 줄 착각할 정도였어요. 그런 열린 마음이 보기 좋았습니다. 계획 하시는 일이 잘 되시기를 바랍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2 영등포교도소의 아름다운 하루 (2)   이웃공장 2010.04.29 10202
141 오일간의 해방 (1)   물치 2015.09.19 9431
140 비행기 후진 돼 안돼? (2)   양성욱 2010.06.27 9156
139 가을에 다시 가고싶네요 (1)   315부 2015.04.11 9094
138 EFT란 무엇인가? &n... (2)   이완규 2012.06.03 9093
137 2014년 11월에 만난 아름다운 소년들에게 (5)   하명희 2014.11.23 9050
136 행복공장 화이팅! (2)   무흘정미 2011.04.25 8962
135 감사합니다. (1)   재능나눔 2014.05.03 8914
134   안녕하세요&n... (2)   도반능 2012.01.13 8763
133 행복공장 집들이 다녀왔어요. (1)   나무 2011.04.19 8721
132 지난 달과 지난 주말... (2)   최종열 2011.10.19 8702
131 반딧불이의 사랑 (1)   대한인 2014.04.26 8684
130 yogita라는 이름으로 ... (4)   양희연 2012.04.21 8675
129 홈페이지가 따뜻하네요~ (1)   Sunny 2010.09.04 8668
128 잘 둘러 보고 갑니다~~~ (1)   꽃기린 2010.05.07 8651
© k2s0o1d6e0s8i2g7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