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참여연극으로서 재소자와 함께 하는 연극을 몇개월째 한다는

 소식에 궁금하기도 하고 행복공장 설계구상을 시작하기 위해

서라도 교도소공간을 잘 보아두려고 참가해 보았다.

재소자중에 여러분도 인생에 있어 갇혀볼 수 있는 기회는 언제든지

 있다라는 말에 공감이 왜 이리 가던지

어찌보면 우리 도시는 감시카메라로부터 시작해서 제도 법 규율

관습 등의 틀 속에 감시당하며 갇혀서 살아가고 있는지 모른다.

 어떻게 살아야 행복한지 작은 느낌과 깨달음을 줄 수 있는 공간,

사람들이 많이 필요한 지금의 시대에

참 감동을 주는 참여연극이였다.

그 많은 전문지식과 권력 명예가  행복을 주는 것이 아니라

시원한 바람, 따스한 햇살, 아름다운 여인과 가족들에 대한

그리움을 순수하게 표현하며 울고 웃는 것이 행복이리라.

고맙습니다. 여려분  함께 할 수 있어 행복했어요.

화천군 또는 강화군에서의 행복공장만들기  

음  많이 도와주시기를 바랍니다.

 

에코힐링스쿨 교장/한국도시건축병리연구소장   양성욱 올림

 

  • profile

    에고 아무도 댓글을 안 달았네. 죄송죄송. 세리 전담인데 세리가 며칠 아팠어요. 와주신 모든 분들 감사했지만 멀리서 와주셔서 더더 좋았습니다. 유붕자원방래 불역락호? 하하

  • profile

     

    노래도 잘하시고 시원시원하신 양 박사님!  강화에서 먼 길 와주셔서 감사했어요.

     

    글을 보니 참여연극 날이 떠오르고, 의미에 대해서 더 깊이 생각하게 됩니다- 어떻게 살아야 행복한지, 사실 각자가 답을 알고 있지만 막연한 불안과 두려움으로 우리는 어쩌면 최선이 아닌 차악의 선택을 하며 사는지 모르겠습니다. 그래서 인생을 선택이라고 하는건가요?

     

    양 박사님이 설계구상에 도움을 주고 계시는 프리즌스테이가,  일상의 반복에 지친 사람에게는 쉼표가 되고 한 발 더 나아가려는 에너지 충만한 사람에게는 느낌표가 되는 공간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우리 화이팅!!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2 영등포교도소의 아름다운 하루 (2)   이웃공장 2010.04.28 10244
141 오일간의 해방 (1)   물치 2015.09.18 9465
비행기 후진 돼 안돼? (2)   양성욱 2010.06.26 9205
139 EFT란 무엇인가? &n... (2)   이완규 2012.06.02 9144
138 가을에 다시 가고싶네요 (1)   315부 2015.04.10 9136
137 2014년 11월에 만난 아름다운 소년들에게 (5)   하명희 2014.11.23 9094
136 행복공장 화이팅! (2)   무흘정미 2011.04.24 9001
135 감사합니다. (1)   재능나눔 2014.05.02 8966
134   안녕하세요&n... (2)   도반능 2012.01.12 8795
133 행복공장 집들이 다녀왔어요. (1)   나무 2011.04.18 8779
132 반딧불이의 사랑 (1)   대한인 2014.04.26 8748
131 지난 달과 지난 주말... (2)   최종열 2011.10.18 8740
130 yogita라는 이름으로 ... (4)   양희연 2012.04.20 8726
129 홈페이지가 따뜻하네요~ (1)   Sunny 2010.09.03 8717
128 잘 둘러 보고 갑니다~~~ (1)   꽃기린 2010.05.06 8707
© k2s0o1d6e0s8i2g7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