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공장은 IE, 크롬, 파이어폭스 등 최신 브라우저에 최적화 되어 있습니다.

메뉴 건너뛰기


3월24일 화창하지만 아직은 쌀쌀한 날. 평택에 다녀왔습니다.


IMG_8705.JPG


IMG_8706.JPG

경아샘이 갸녀린 팔뚝으로 양손가득 떡과 유과를 준비하였어요~

숙자이모는 안정리떡은 맛이 없는데 역시 서울떡이라 맛있다고 하시며...^^

떡이 진짜 맛있었는데...제가 아직 안정리떡을 못먹어봐서 비교는 못하겠어요. 다음에 안정리 떡을 먹어봐야겠어요!!^^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IMG_8711.JPG


IMG_8712.JPG

노지향선생님이 준비한 호두!

처음에는 호두를 손으로 눌러서 깨다가, 이모님이 바로 어금니로 깨물어 주었어요.

이모는 호두는 이렇게 깨먹는것이 재미라 하셨지만...조심하세요~ㅜㅜ


호두가 공기돌이 되어, 공기놀이도 하였구요.

호두 하나로 이렇게 즐거울수 있을까요?^^


깨먹는것도 즐겁고, 공기놀이도 즐겁고...

고소한 호두 잘먹었습니다~^^♡




3인 1조가 되어 나의 관심사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 후, 연극으로 표현해 보았어요.


IMG_8753.JPG

기지촌 여성 관련하여 재판장에서 판사와 대화하는 이모님의 모습입니다.


IMG_8757.JPG

준 이모가 재판장 객석에서 '옳소~!!'라는 대사를 말씀하셨어야 했는데,

타이밍상 외치지 못하셔서 끝나고  외치는 모습이에요~

너무너무 러블리 그자체~



IMG_8763.JPG


무대 반대편 객석까지 넓게 쓰시는 이모! 역시나 천상 배우십니다~~^^


IMG_8770.JPG


전화통화하는 일상을 연극으로 표현해 주셨구요.

이모 두분은 오늘 처음오셨는데도 멋지게 해주셨어요.

다른 이모님들이 처음에는 이렇게 하기 어렵다고 하시며, 무척 잘했다고 칭찬도 서로 해주었어요~ (훈훈~)


IMG_8771.JPG


'무슨 연극을 해...? 안할래...' 라고 하셨지만,

아들역으로 분한 유간사님이  '엄마~'라고 외치자 바로 대답을 하시며, 대화를 이어나갔어요~



저 사진 속 밥솥에 김이 모락모락 보이시나요?

갓 지은 밥에 무생채와 콩나물무침, 김치를 넣고 달래장으로 슥슥~비벼서 맛있게 먹었습니다.

음식 준비해 주신 권사님!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너무너무 즐거운 만남. 이모님들과 만나면 정말 웃음이 끊이질 않습니다.

너무 유쾌하신 이모님들 최고!!


몸이 안좋아서 병원에 계시느라 참석하지 못한 이모님.

다음달에 꼭 건강 회복하셔서 뵙길..바라겠습니다. 꼭!!!

이모님들 건강하세요~~♡-♡


목록